logo 소식지소개 뇌졸중이란 자료실 지난호보기 Q & A 관련사이트 Home
HOME
Sitemap
뇌졸중 소식지
소식지 소개
뇌졸중이란
자료실
지난호 보기
Q&A
관련사이트
Volume 64 Contents
씡뼱媛뒗 媛쓣
理쒖떊돱뒪 - 섏슫룞 뇤議몄쨷 썑 뇤 湲곕뒫쓣 겕寃 뼢긽떆궗 닔 엳뒿땲떎
떊寃쎄낵젙蹂- 뇤議몄쨷怨 닔硫댁옣븷
뇤議몄쨷 嫄닿컯媛뺤쥖 뻾궗 븞궡

신경과 정보-뇌졸중과 수면장애

뇌졸중은 다양한 수면장애를 일으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뇌졸중의 수면장애는 크게 수면호흡장애와 수면각성장애로 나눌 수 있습니다. 수면호흡장애는 뇌졸중 환자에서 흔하게 나타나며, 증상은 수면시작이 어려운 불면증, 코골이를 비롯한 호흡 잡음, 불규칙한 호흡, 호흡곤란, 심박동수 증가, 야뇨증 등을 들 수 있습니다. 낮 시간의 증상은 두통, 피로감, 과도한 졸림 및 주의 및 기억장애를 들 수 있습니다. 수면각성장애는 과수면증, 과다 주간수면, 및 피로 등을 들 수 있습니다.

이러한 수면 장애는 뇌졸중 후의 신경학적, 인지적, 정신적 기능을 감퇴시킴으로써 뇌졸중 이후의 삶에 나쁜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특히 수면호흡장애는 뇌졸중의 재발과 장기적으로 사망을 증가시킬 수 있습니다. 따라서 뇌졸중 이후 수면 장애가 발생하면 적절한 치료를 고려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아래와 같은 증상들이 지속된다면 전문의의 진찰을 꼭 받으셔야 합니다>

* 불면증

불면증이란 잠 들기가 어렵거나, 쉽게 깨거나 아침에 일찍 일어나서 충분 한 수면을 취하지 못하는 상태를 말합니다. 그러나 더 중요한 것은 잠자는 시 간이 적은 것이 아니고 숙면이 부족해서 깨어 있는 시간에 맑은 정신 상태를 유지하지 못하고 집중력, 기억력이 감퇴되어 실수가 잦고 공부 및 업무효율 이 감소하는 것 입니다. 만약 3주 이상 잠을 제대로 자지 못했다면 신경과 의 사와의 상담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불면증의 원인은 매우 다양합니다. 평소 수면리듬이 약한 사람이, 심리적인 스트레스를 겪으면서 수면리듬이 더욱 심 하게 약화되고, 그 결과 잘못된 수면습관을 가지게 되면서 불면증이 생기게 됩니다.
이후 심리적 스트레스 등이 줄어들더라도 잘못된 수면습관이 남아 있어 불 면증을 지속시키며, 만성불면증으로 발전하기도 합니다. 우울증, 불안장애 및 기타 정신질환이 있는 경우에도 불면증상은 흔히 나타납니다. 불면증상이 지 속되거나, 우울하거나 불안한 기분이 들거나, 그 외의 다른 증상이 있을 경우, 단순 불면증보다는 다른 정신과적 문제에 동반된 불면증일 가능성이 큽니다.

* 수면무호흡증

수면 중 코를 골다가 10초 이상 공기의 흐름이 완전히 또는 부분적으로 기 도가 막혀서 숨을 못 쉬는 것을 수면무호흡이라 하며, 이로 인해 낮에 피곤하 고 집중이 안되고 졸리는 증상을 수면무호흡증후군이라 합니다. 수면무호흡 증후군이 중요한 점은 주요 성인병의 중요한 위험인자로, 대부분의 심뇌혈관 계 질환, 뇌신경질환, 정신장애, 당뇨병, 위식도역류장애, 그리고 대사질환 등의 위험도를 크게 증가시키는 것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수면무호흡증이 하룻밤에 40회 이상 나타나는 경우에는 깊은 잠을 자지 못하고, 체내 산소 공 급이 어렵게 되어, 낮 동안 피로감, 자도 잔 것 같지 않은 느낌, 아침 두통, 무 기력감, 중력과 기억력 저하, 우울감 등을 유발합니다.
따라서 수면무호흡증은 매우 적극적인 치료의 대상이 되고 있으며, 최근 발간되는 전세계 심장병 및 뇌경색 예방 및 치료 지침에는 수면무호흡증의 치료가 표준 치료로 잡아가고 있습니다.

<수면 무호흡증을 예방과 관리를 위한 생활수칙>
  • ① 적정 체중을 유지합니다. 체중 감량을 하면 수면무호흡증이 호전됩니다.
  • ② 술과 담배를 끊습니다. 음주와 흡연은 수면무호흡증의 발생 위험도를 증가시킵니다.
  • ③ 코골이, 주간 졸림 등이 있으면 수면무호흡증이 아닌지 의사와 상담합니다. 코막힘이 심할수록 수면무호흡증이 심해집니다.
  • ④ 심뇌혈관질환을 예방하기 위해 수면무호흡증을 적극적으로 치료합니다.
<숙면을 취하기 위한 방법 >
신경과 정보-뇌졸중과 수면장애
  • (1) 편안한 이부자리를 마련합니다. 숙면을 위해 고려해야 하는 가장 중요한 사항들 중 하나입니다. 좋은 이부자리는 항상 ‘푹신한’ 것을 의미하지 않으 므로, 허리를 잘 받쳐주는 것을 선택하고 반드시 그 위에서 편안하게 잘 수 있는지를 확인해야 합니다.
  • (2) 머리를 잘 받치고 자도록 합니다. 반드시 스스로 자는 방식에 따라 편안하 고 도움이 되는 베개를 사용해야 합니다. 적당한 베개를 베고 자면 깨어날 때 기분이 상쾌하고 통증이 없을 것입니다. 편안하면 오랫동안 숙면을 취 할 가능성이 더 많습니다.
  • (3) 적절한 통풍장치와 온도를 유지하도록 합니다. 침실을 올바르게 환기시 켜서 신선한 공기를 충분히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 방의 온도를 적절하게 설정하여, 너무 따뜻하거나 춥지 않게 합니다. 일반적으로 섭씨 18도에서 22도 사이가 좋지만, 당신이 편안하게 느껴질 만큼의 온도로 맞춰야 합니 다. 방의 공기가 답답하다면, 잠자리에 들기 전에 창문을 열어놓습니다.
  • (4) 환풍기가 있다면 계속 작동시키십시오. 환풍기는 공기가 더 많이 흐르게 하고 실내 온도를 조절할 뿐만 아니라, 낮고 지속적인 배경 소리를 만듭니다. 이것은 당신의 수면을 방해하거나 깨도록 하는 청각적인 자극을 없애 는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어떤 사람들에게는 환풍기가 도움이 되지 않 을 수도 있습니다. 환풍기를 계속 작동시키는 것이 당신의 수면을 방해한 다면 사용하지 않아야 합니다.
  • (5) 방을 어두운 상태로 유지합니다. 뇌는 빛의 신호에 의해 자극을 받으므로, 방이 어두우면 더 빨리 잠드는데 도움이 됩니다. 암막 커튼을 설치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텔레비전, 전자시계, 휴대폰의 빛도 차단하는 것이 좋습니다. 빛이 없는 상태는 당신의 수면패턴을 바꾸어 주고, 영향을 주는 자극을 없앨 수 있습니다.
  • (6) 당신의 방에 모기, 파리와 같은 벌레가 있다면 제거하고, 키우는 애완동물 도 따로 자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당신이 자는 동안 방해가 되는 요소를 자기 전에 제거하십시오.
  • (7) 좋아하는 향의 향초와 방향제를 사용하십시오. 상쾌하고 깨끗하며, 좋은 냄새가 나는 공간에서 숙면을 취하기가 더 좋습니다. 단, 향초를 사용한다 면 집에 불이 나지 않도록 반드시 잠들기 전에 초를 꺼야 합니다.
  • (8) 엄격한 수면 규칙을 세웁니다. 몸과 마음 모두가 매일 밤 잠 들기 위한 준 비를 확실히 하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매일 같은 시간에 잠자리에 들고 일어나야 하며 주말에도 취침 시간과 기상 시간을 지켜야 합니다. 평소와 같은 시간에 잠자리에 들기가 불가능한 일이 있었더라도 평소와 같은 시 간에 일어나는 것이 중요합니다. 약간 더 피곤하게 느낄지도 모르지만, 늦 잠을 자면 또 다시 신체리듬이 망가질 수 있습니다. 정말 피곤하다면, 낮 동안에 낮잠을 자되 20-30분 이상 자는 것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 (9) 낮 동안에 운동을 합니다. 낮 동안에 적당한 양의 신체적 활동을 하면 매 일 밤 수면을 위한 상태로 준비가 됩니다. 가벼운 운동은 더 빨리 잠들고, 오랫동안 숙면을 취하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조깅, 수영, 걷기와 같은 활동들을 시도할 수 있습니다. 그렇지만, 잠자리에 들기 직전에 운동을 해 서는 안 됩니다. 잠자리에 들기 전에 아드레날린이 분비되면 수면 계획에 부정적인 영향을 줍니다. 운동하는 시간과 잠자리에 들기 원하는 시간 사 이에 반드시 최소한 두 시간의 간격을 두는 것이 좋습니다.
  • (10) 당신의 뇌가 긴장을 풀고, 쉴 수 있는 시간이 필요합니다. 뇌에 약간의 긴장을 푸는 시간을 주기 위해서, 부드러운 음악을 듣거나 잠자리에 들기 전 약 10분간 책을 읽도록 합니다. 단, 이 과정을 약 10분간만 유지하도록 해야 합니다. 시간이 더 길어지면, 더 많은 감각 자극이 수면시간을 방해할지도 모르기 때문입니다. 모니터로 글을 읽는 것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왜냐하면 모니터로 글을 읽는 것은 수면패턴을 방해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또한 잠자리에 들기 직전에 깊은 대화를 하지 않도록 합니다. 당신의 감정 상태에 따라 수면에 방해가 될 수 있으므로 가족과 문제가 있다면 하루 중 이른 시간에 문제를 해결하도록 하십시오.
  • (11) 잠들기 전에 음식을 먹지 않아야 합니다. 저녁식사는 잠자리에 들기 최소한 2시간 전에 마치고, 그 이후에 다시 음식물을 먹어서는 안 됩니다. 당신의 몸이 공복일 때 숙면을 위한 시간에 더 쉽게 적응할 수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자기 전에 매우 배가 고프다면, 허기짐을 달래기 위해서 차를 마시거나 간단한 음식을 먹도록 합니다. 배에서 소리가 난다면 숙면을 취하기가 힘들기 때문입니다.
  • (12) 카페인을 줄이도록 합니다. 카페인이 우리 몸에 활력을 주는 효과는 카페인을 섭취한 후에 오랫동안 지속됩니다. 그러므로, 하루에 섭취하는 카페인의 양은 약 200mg (약 2잔의 커피) 으로 제한하고, 마지막으로 섭취하는 카페인은 적어도 잠들기 6시간 전에 섭취하도록 합니다. 되도록이면 카페인의 섭취를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몇몇 연구결과들에 의하면 잠들기 6시간 전에 섭취된 카페인마저도 숙면에 지장을 준다고 합니다.
  • (13) 족욕을 합니다. 잠자리에 들기 전 다리와 발을 따뜻한 물에 약 2분간 담그는 것이 긴장완화에 도움이 되고 순환기능도 높여줄 것입니다. 손과 발에 적당한 혈액이 흐르게 하면 다리의 피로를 없애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또한 자기 전에 따뜻한 물로 목욕이나 샤워를 하는 것도 좋습니다.
  • (14) 자기 직전에 화장실을 다녀오도록 합니다. 한밤 중에 화장실을 가면 수면 패턴에 지장을 주므로 반드시 자기 전에 화장실을 다녀오도록 하십시오.
  • (15) 호흡을 편하게 합니다. 편하게 호흡하는 것은 숙면을 취하기 위해서 중요합니다. 코 속을 깨끗하게 하기 위하여 자기 전에 누워서 심호흡을 하십시오. 얼굴 위에 담요나 베개를 덮고 자는 것은 피해야 합니다.
  • (16) 술을 멀리하십시오. 절대로 수면제와 술을 함께 먹어서는 안 됩니다. ‘취침용 술 한 잔’ 과 수면제가 당신을 자게 할 수 있지만, 술과 수면제를 함께 복용하는 것은 몸에 매우 치명적인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 (17) 전날 밤 아침에 필요한 것들을 준비해 두십시오. 아침에 기상하면 아침식사나 점심도시락을 만들고, 출근 준비를 하는 시간이 필요해서 더 일찍 일어나야 하기 때문에, 당신이 더 오래 잘 수 있는 방법은 아침에 해야 할 일을 전날 잠자리에 들기 전 저녁시간에 처리하는 것입니다. 도시락을 만들어서 냉장고에 보관하거나 아침에 커피가 필요하다면, 자동으로 주전자가 켜지도록 설정해 놓습니다. 또한 목욕은 잠자리에 들기 전 하도록 합니다. 이러한 일들을 미리 조정한다면 아침에 당신이 더 많이 잘 수 있습니다.
  • (18) 수면 습관을 기록하도록 합니다. 수면제에 의지하기 전에 먼저 현재의 수면패턴과 습관을 기록해야 합니다. 이것은 당신이 약물 치료를 시작하기 전에 수면패턴에 영향을 미치는 문제들을 확인하고 없애도록 도와줍니다.
  • (19) 밤중에 갈증이 나는 상황에 대비하여 가까운 곳에 물 한 잔을 둡니다. 목이 마를 때 가까운 곳에 물이 이미 준비되어 있다면, 침대에서 나올 필요가 없을 것입니다.
  • (20) 수면 시 가볍고 편안한 옷을 입도록 합니다. 가급적이면 면으로 된 셔츠나 반바지를 입는 것이 좋습니다. 두껍고 실크로 된 옷은 통기성이 없으므로 잘 때 입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가벼운 옷은 신체에 통기성과 편안함을 줄 것입니다.

숙면의 위한 10계명
  • 1. 잠자리를 정비하라. - 조용히, 어둡게, 신선하게, 주변의 방해를 없애라
  • 2. 잠자기 전에 수면을 준비하라. - 따뜻한 목욕, 맛사지, 음악듣기, 따뜻한 우유나 허브차, 스트레칭, 일기쓰기 등
  • 3. 수면에 방해되는 것을 피하라. - 커피, 녹차, 탄산음료, 술, 담배, 걱정거리
  • 4. 낮에는 규칙적인 육체적 운동, 충분한 햇빛에 노출하라.
  • 5. 항상 같은 시간에 자고 일어나라.
  • 6. 잠자리는 잠만을 위한 장소가 되도록 하라. - 침대에서 책보기, TV보기 금지
  • 7. 침대에 오래 누워 있지마라.
  • 8. 잠지리에 불필요한 것을 없애라. - 수면등, 자명시계, 텔레비젼
  • 9. 낮잠을 자지마라.
  • 10. 아침에 일찍 일어나라.

<출처 : 미국 심장 학회, http://www.mayoclinic.org, 대한신경과의사회, 식품의약품안전처 웹진 열린마루>

   
59
274,644
382,765